우리들의 광장

고객관리

복지뉴스
집에만 있는 노인 100명 중 86명
글번호 2 등록일 2015-03-13
등록자 운영자 조회수 2212명
다운로드  

집에만 있으면 치매 진행 빠른데 … 집에만 있는 노인 100명 중 86명

 

 
장기요양보험이 도입 4년째를 맞으면서 치매노인 가족의 수발 부담을 덜어주는 데는 어느 정도 성공했다.
하지만 서비스의 86%가 청소 같은 집안일 지원에 치우쳐 있다.
기억력 회복 등을 위한 재활 프로그램이 가정방문 서비스에서 빠져 있다.
치매 노인들은 집안에 갇혀 지내다 보니 신체와 뇌 기능이 떨어진다.
주간보호센터로 나와 재활 훈련을 받고 사람들과 어울리면 대부분 건강이 호전된다.
밤에는 집으로 돌아가 가족의 보호를 받으면 정서적으로 안정된다.
하지만 가정에서 요양서비스를 받는 19만 명 중 7.8%만이 주간보호센터에 나간다.

이전글 농촌 고령화율 전국 평균 3배  
다음글 기초노령연금 탈락자 "재신청하세요"  

보건복지부 울진군 울진군의료원 사랑의열매 한국노인복지협회 한국사회복지사업회 홈페이지제작

울진노인요양원 36340 울진군노인요양원    경상북도 울진군 매화면 망양정로 285-34
전화: 054) 781-8855    팩스: 054) 781-8857   E-MAIL: ujsc@hanmail.net
Copyright 2015. 울진군노인요양원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접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