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광장

고객관리

복지뉴스
가족이 아플 때 90일까지 휴직 가능/육아기 근로시간 단축도 허용
글번호 16 등록일 2015-03-13
등록자 운영자 조회수 1247명
다운로드  

가족 아플 때 90일까지 휴직 가능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도 허용


다음 달부터 질병이나 사고, 노령 등으로 돌봄이 필요한 가족이 생기면 최대 90일간 휴직을 신청할 수 있게 됐다.

또 취학 전 자녀를 둔 근로자가 육아휴직 대신 근로시간 단축을 선택해도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허용된다.

고용노동부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남녀고용평등과 일ㆍ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 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우선 부모나 자녀, 배우자, 배우자 부모 등 가족이 질병이나 사고, 노령으로 인해 돌봄이 필요한 경우 사용할 수 있는 가족돌봄휴직제도를 도입토록 했다.


지금까지는 가족이 아플 때 연차 휴가 외에는 사용할 수 있는 제도가 없었다. 그러나 이제 가장 길게는 90일간 휴직을 신청할 수 있다.

가족돌봄휴직 제도는 8월 2일부터 상시근로자 300인 이상 사업장에 우선 도입되고 내년 2월 2일부터 300인 미만 사업장으로 확대된다.

근로자가 휴직을 신청했을 때 사업주는 ▲계속 근무기간이 1년 미만인 경우 ▲다른 가족이 돌볼 수 있는 경우 ▲대체인력을 채용하기 위해 14일 이상 노력했지만 채용하지 못한 경우 ▲정상적인 사업 운영에 중대한 지장을 초래하는 경우 등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허용해야 한다.


개정안은 아울러 근로자가 신청할 경우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을 허용토록 했다.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제도란 만 6세 이하 초등학교 취학 전 자녀를 둔 근로자가 육아휴직 대신 근무시간을 줄여 근무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근로시간을 주 15∼30시간으로 줄일 경우 임금은 근로시간에 비례해 지급받고 줄인 근로시간만큼 고용센터에서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급여를 받게 된다.

이 제도는 지난 2008년 도입됐으나 사업주가 허용하지 않을 경우 사실상 활용하기 어렵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전글 무연고 독거노인들의 "품격있는 죽음"위해 정부와 민간이 손을  
다음글 국민연금 고갈 2053년으로 단축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관 보건복지부 울진군 울진군의료원 사랑의열매 한국노인족지협회 한국사회복지사업회 홈페이지제작

울진노인요양원 36340 울진군노인요양원    경상북도 울진군 매화면 망양정로 285-34
전화: 054) 781-8855~6    팩스: 054) 781-8857   E-MAIL: ujsc@hanmail.net
Copyright 2015. 울진군노인요양원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접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