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광장

고객관리

복지뉴스
2015년 부터 모든 음식점 금연!
글번호 14 등록일 2015-03-13
등록자 운영자 조회수 1443명
다운로드  

2015년부터 모든 음식점에서 담배를 피울 수 없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27일 2015년까지 식당 카페 제과점 등 모든 음식점의 시설 전체를 금연구역으로 지정하도록 하는 내용의 국민건강증진법 시행규칙 개정안을 28일부터 입법예고 한다고 밝혔다. 현재는 150㎡(약 45평) 이상 규모의 식당과 카페 등만 영업장 내부 공간 중 2분의 1이상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도록 돼 있다.
150㎡ 이상 음식점은 올해 12월8일부터, 100㎡(약 30평)이상은 2014년 1월부터 개정안이 적용되며 2015년 1월1일부터는 모든 음식점에 적용된다. 현재 별도의 흡연구역을 만들어 운영하고 있는 대형 프랜차이즈 카페들도 흡연구역을 모두 없애야 한다. 단, 밀폐된 공간에서 담배만 피울 수 있는 흡연실은 따로 설치할 수 있다.

복지부 관계자는 "소규모 음식점에서의 간접 흡연 피해가 더욱 심각하다는 지방자치단체의 제안을 반영해 음식점 금연 규정을 대폭 강화했다"고 말했다. 실제로 150㎡ 이상 음식점은 7만6,000곳, 100~150㎡는 7만7,000곳이지만 100㎡ 미만 음식점은 52만8,000곳이나 된다.


또 12월8일부터는 전국 180개 고속도로 휴게소와 지정문화재에서도 담배를 피울 수 없게 된다. 복지부는 휴게소 건물 및 지붕이 없는 건물 복도나 통로, 계단 등 휴게소 부속시설을 금연구역으로 새로 지정했다.
휴게소 사업주는 이 구역 외의 공간에 흡연구역을 설치할 수 있으나, 복지부는 휴게소 이용객들의 이동이 잦은 곳을 피해 흡연구역을 운영하도록 권고할 계획이다. 문화재보호법에 따른 지정 문화재와 그 보호구역도 주거용 건축물을 제외하고는 모두 금연구역으로 규정된다.

 

흡연 경고 문구 표시도 지금까지는 담뱃갑의 앞면과 뒷면에만 표시됐지만 옆면에도 표기된다.

복지부는 "1,000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체육시설만 금연구역으로 하는 규정 때문에 당구장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지 못했지만 추후 법 개정을 검토할 예정"이라며 "최근 우리나라 흡연율이 줄어들지 않고 있어 금연정책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전글 국민연금 고갈 2053년으로 단축  
다음글 정신질환자의 범위가 입원치료 등이 요구되는 중증환자로 축소,내년부터 전국민 대상 정신건강검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관 보건복지부 울진군 울진군의료원 사랑의열매 한국노인족지협회 한국사회복지사업회 홈페이지제작

울진노인요양원 36340 울진군노인요양원    경상북도 울진군 매화면 망양정로 285-34
전화: 054) 781-8855~6    팩스: 054) 781-8857   E-MAIL: ujsc@hanmail.net
Copyright 2015. 울진군노인요양원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접속